2
홈 > 그리스도편지 > 오늘의말씀   


 

오직 주의 뜻이 무엇인가 이해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 그리스도편지 작성일 :작성일 :15-10-02 17:37 조회 : 618회 댓글 : 1건

본문

   
오늘의 말씀 
 
마태복음11 : 19절
"인자는 와서 먹고 마시매 말하기를 보라 먹기를 탐하고 포도주를 즐기는 사람이요 세리와 죄인의 친구로다 
하니 지혜는 그 행한 일로 인하여 옳다 함을 얻느니라"

예배를 해야 합니다.
그러나 지금 기독교에서 드리고 있는 예배는 솔직히 너무 많고 모든 예배가 율법화 되어 있습니다. 

예배는 거룩한 산 제사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지금도 예배하는 자들을 찾으시고 있습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이 시대는 예배를 하는 자는 없고 제사만 드리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율법화 되어 
드리는 예배를 예배가 아니라 율법의 제사라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우리 나라 교인들이 사상이 너무 고착화되어 있습니다. 
지난 100여년 동안 너무도 뿌리 깊게 사상으로 자리하고 있어서 이제는 고치려 해도 고칠 수 없고 
자기들이 제사로 드리는 그 예배를 보고 믿음이 있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세례요한이 나타나서 
광야에서 석청과 메뚜기만을 먹으면서 사람들에게 회개하라고 외쳤을 때 당시 기득권을 가졌던 
바리새인들에게는 눈에 가시 였습니다 그리고 예수님께서 오셔서 자유함을 보여 주시니까 이제는 자기들의 
유전을 버렸다는 이유로 판단 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보이지 않는 율법이 고착화 되어 있습니다 
한국 교회는 이미 자유함이 사라진지 오래 되었습니다 
이스라엘의 때와 마찬가지로 자기들의 틀 안에서 벗어 나는 것은 그것이 진리 라도 배척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진리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외적인 것이 더 중요합니다.  
교회 안에서 진리가 있냐 없냐의 싸움은 하지 않고 무엇을 어떻게 할까 하는 자기들의 기득권을 유지하기 
위한 치열한 싸움만이 존재하고 있습니다 지금 이 시대 예수님께서 우리 나라에 오신다 해도 이스라엘과 
동일한 일이 벌어질 것은 너무도 자명한 일입니다 
 
교회 안에 죄인이 사라진지 오래 되었습니다 
한국 교회는 거룩한 자들의 모임이 되어서 세리와 같은 사람은 발 붙일 틈도 없어졌습니다. 
자기들이 정해논 그 규례에 맞지 않으면 장로도 될 수 없으며 권사도 될 수 없는 교회의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예수가 있냐 없냐를 보시기 바랍니다.  
예수가 없는 집단은 바리새인이라도 사두개인이라도 다 멸망하고 말았습니다 그들만 멸망 당한 것이 아니라 
그에 속한 모든 사람과 그 자손까지도 멸망 당합니다. 
 
교회는 외적인 것입니다 
그 안에서 무슨 일이 있냐 없냐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교회 안에 진리이신 예수님이 없으면 이스라엘과 같은 처지가 되고 맙니다. 
세례 요한과 같은 모습도 있을 것이고 예수님과 같은 모습도 있을 것이고 또는 바리새인과 같은 모습도 있을 
것입니다 그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진리되시는 예수님이 있냐 없냐가 중요합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바라 보시기 바랍니다. 
그 외에 모든 것은 주변 사물에 불과한 것입니다 
그것을 가지고 옳으냐 나쁘냐를 논하는 그 자체는 어리석은 일입니다 
예수가 없는 상태에서 그 외적인 것이 아무리 옳으면 뭐할 것입니까? 
그 교회는 이미 죽어 있는 교회입니다 
 
에베소서5 : 17절  
"그러므로 어리석은 자가 되지 말고 오직 주의 뜻이 무엇인가 이해하라" 
 
어리석은 자가 되지 마시기 바랍니다. 
외적인 것을 보면서 옳으니 나쁘니 판단하지 말고 그 안에 하나님의 뜻이 살아 있는 가를 정확하게 
분별하시기 바랍니다 
 
일주일이 한번 예배 드리면 어떻습니까?
아니 일주일 내내 예배를 드리면 어떻습니까?
그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뜻 그 아들을 보고 믿어 영생을 얻을 수 있는 진리가 살아 있는 교회 
인가가 더 중요합니다. 일주일 내내 예배를 드리면서도 그 안에 하나님의 뜻이 없다면 그것은 아무 소용이 
없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믿으시기 바랍니다.  
하나님의 뜻은 그 아들을 보고 믿어 영생을 얻는 것입니다 그러나 어리석은 자는 저가 메뚜기와 석청만 먹고 
있다 저는 포도주를 마시고 죄인과 세리의 친구다 하는 그런 것으로 고민하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주의 뜻은 
자기하고는 아무 상관이 없기 때문입니다 
 
예수 믿는 것이 무엇입니까?
예수님께서 이루신 구속의 일을 믿는 그것입니다. 
예수 믿으려고 교회 나왔으면 예수를 바라 보는 믿어야 하는데 이 시대는 다른 것에 마음이 빼앗겨서 
믿는 것이 무엇인가를 모르고 있습니다. 

본질은 보려고 하지 않고 외적인 것을 보고 있습니다. 
겉으로 보이는 것은 조금 좋을 수도 있고 나쁠 수도 있고 내 마음에 들수도 안 들수도 있는 것입니다 
그것 때문에 정말 중요한 예수를 바라보지 못한다면 그는 미련한 자가 됩니다.  
 
교회 나와서 신앙 생활하는 것은 예수 믿고 영생을 얻기 위함입니다 
지혜로운 성도는 예수를 바라보지만 어리석은 자는 그 외적인 것에 더 마음을 쓰고 있습니다.  
 
오늘의 감사 
 
성령께서 감동하여 주심으로 어리석은 자가 되지 않게 하시고 지혜로운 자가 되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Total 2,150건 8 페이지
오늘의말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10 일곱 천사 중 하나가 와서 내게 말하여 가로되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0-11 625
2009 썩어지지 아니하는 하나님의 영광을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0-09 656
2008 오직 육의 심비에 한 것이라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0-08 676
2007 율법 안에서 의롭다 함을 얻으려 하는 너희는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0-07 615
2006 그 언약을 저희에게 보이시리로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0-06 615
2005 인생 채찍으로 징계하려니와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0-05 612
2004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세례를 받고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0-04 631
열람중 오직 주의 뜻이 무엇인가 이해하라 댓글1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0-02 619
2002 이는 너희의 드릴 영적 예배니라 댓글4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10-01 571
2001 겸손과 여호와를 경외함의 보응은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9-30 815
2000 내게 아무 유익이 없느니라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9-29 627
1999 오직 심령으로 새롭게 되어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9-25 577
1998 오직 나는 가난하고 슬프오니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9-24 528
1997 우리 마음에 비취셨느니라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9-23 659
1996 우리의 죄악이 바람같이 우리를 몰아가나이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9-22 618
1995 재앙의 날에 주는 나의 피난처시니이다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9-21 646
1994 어찌하여 세상에 사는 것과 같이 의문에 순종하느냐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9-20 538
1993 우리의 죄악이 바람같이 우리를 몰아가나이다 댓글1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9-18 608
1992 네가 한 터럭도 희고 검게 할 수 없음이라 댓글2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9-17 613
1991 이는 이로, 손은 손으로, 발은 발로니라 인기글 그리스도편지 09-16 607
게시물 검색